• UPDATE : 2017.09.20 19:35 수
홈 > 미디어펜 사설
"새누리는 극우"비난 김무성, 극우용어부터 공부해야
김무성전새누리당대표가새누리당이극우정당이라고비난한것에대해보수층은물론네티즌들의비판이거세지고있다.지난4.13총선참패에책임이있는김전대표가자숙은커녕극우의개념도모르고비난하고있다는지적이많다.김...
편집국 기자   2016-06-20 13:49
정진석·권성동, 김희옥 위원장 보릿자루 만들어서야
김희옥새누리당비대위원장이19일진통끝에당무에복귀했다.무척씁쓸하다.4.13총선참패이후난파선같은새누리당의구원투수로영입된김희옥위원장은비대위의유승민복당문제로심각한상처를겪었다.평생법조인과대학...
편집국 기자   2016-06-20 08:41
현대중공업 노조, 말뫼의 눈물 전철 작정했나
현대중공업노조가기어코파업수순에돌입했다.지난17일대의원들이쟁의발생을결의한것.국내최대노조원을갖고있는현대차와의연대투쟁도불사하기로한것도현대중공업에심각한주름살을주고있다.현대중공업노조가최악의...
이서영 기자   2016-06-19 07:00
복당 유승민, 박근혜 대통령에 사과부터
유승민복당은성급했다.4.13총선참패의최대원인제공자인유의원문제를비대위가벼락치기하듯처리한것은심각한사태다.상처가아물기시작하는새누리당의분열을재촉하는등일파만파의파장을가져올것이다.유의원복당을...
편집국 기자   2016-06-17 15:25
롯데 수사, 환부만 신속히 도려내야...
롯데그룹에대한전방위수사가급물살을타고있다.서울중앙지검이10여명이넘는특별수사팀을꾸렸다.오너일가와경영진의배임과횡령리베이트등불법행위를가려낸다고한다.창업주인신격호총괄회장과신동빈그룹회장의집무...
편집국 기자   2016-06-11 15:34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