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21 11:56 월
SK, 태풍 피해복구 성금 50억 쾌척…"울산과 함께 성장"
[미디어펜=김태우기자]SK이노베이션이SK그룹을대표해최근태풍'차바'로피해를본울산시민의수해복구지원에나섰다.SK이노베이션은7일울산광역시에태풍피해복구성금50억원을기탁했다.SK이노베이션관계...
김태우 기자   2016-10-07 17:59
미국·이란산 원유 수입…정유업체 원유 도입선 다변화
[미디어펜=김연주 기자]정유업체들의 원유 도입선이 다변화하면서 그동안 들어오지 않던 미국·이란산 원유가 국내에 들어오는 등 도입 유종이 다양화하고 있다.2일 정유업계에 따르면 GS칼텍스는 11월 미국 이글 포드 산(産) 원유 100만 배럴을 국내에 들여온다. 미국산 원유는 미국 정부의 원유 수출 금지조치에 따라 그동안 국...
김연주 기자   2016-10-02 09:54
정유업계, 정제마진 회복세 전환…올해 실적 '신기록' 달성할까
[미디어펜=김태우기자]한때손익분기점아래로떨어졌던정유업계의정제마진이큰폭으로반등하며수익선개선의희망이보이고있다.1일정유업계와증권가에따르면올해1월배럴당평균9.9달러에서8월3.9달러까지크게...
김태우 기자   2016-10-02 07:54
LG화학, GS이엠 양극재사업 인수…배터리 소재 경쟁력 강화
[미디어펜=김세헌기자] LG화학이 배터리 핵심 원재료인 GS이엠의 양극재사업을 인수하며, 배터리 소재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LG화학은 30일 GS이엠의 익산공장 양극재 생산설비 및 해당 사업부문 인력 등 유무형 자산일체를 인수하는 영업 양수도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계약금액은 추후 정산실사 등을 통해 확정될 예정이며,...
김세헌 기자   2016-09-30 18:43
한전, '전력 빅데이터센터' 개소…"전력정보 한눈에"
[미디어펜=김세헌기자] 한국전력공사와 산업통상자원부가 전력 분야 공공 데이터를 개방하고 전력 빅데이터의 민간 활용을 촉진하기 위한 '전력 빅데이터센터'를 30일 개소했다.서울 강남구 캠코양재타워에 위치한 센터는 전력 사용량을 활용해 전력정보를 분석·공개하고 소비자가 요청하는 정보를 제공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센터는 연내 ...
김세헌 기자   2016-09-30 11:27
SK이노베이션, 사회공헌 아이디어 공모전…"현실감 있는 혁신"
[미디어펜=김태우기자]SK이노베이션은26일'세상을바꾸는사회공헌아이디어공모'를주제로다음달13∼17일2016년SK이노베이션아이디어페스티벌을개최한다고밝혔다.대학생과대학원생을상대로실효성있...
김태우 기자   2016-09-28 18:11
현대오일뱅크, 전국 670개 주유소 고객만족도 평가 진행
[미디어펜=김태우기자]현대오일뱅크가자사주유소서비스품질개선을위해이벤트를진행한다.28일현대오일뱅크는다음달말까지전국670개자사주유소를대상으로고객만족도평가를진행한다고밝혔다.행사기간에주유소...
김태우 기자   2016-09-28 18:05
친환경차 변화의 물결…주유소, 전기차 충전소 파격 변신 '주목'
[미디어펜=김태우기자]가솔린과디젤중심의에너지소비에서전기와같은친환경연료가비중이높아지며충전소가새로운변화를맞고있다.단순한연료보충의거점에지나지않던충전소가카페등과함께휴식을취하는새로운문화공간...
김태우 기자   2016-09-24 10:17
'중국산 경유' 가성비로 내수시장 장악하나?…내년부터 수입허용
[미디어펜=김연주 기자]내년 1월부터 중국산 휘발유·경유 등을 국내에 수입할 수 있는 길이 열린다.16일 정유업계에 따르면 내년부터 중국에서 생산되는 휘발유와 경유에 대한 품질기준이 한국과 똑같은 수준으로 강화된다. 지금은 휘발유와 경유에 대한 황 함유량 규제 기준이 50ppm 이하이지만 내년 1월부터는 10ppm으로 낮...
김연주 기자   2016-09-16 10:32
효성, 베트남과 협력체계 강화…조현준 "최대 생산기지 굳건"
[미디어펜=김세헌기자] 효성 조현준 전략본부장(사장)이 지난 9일 서울시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딘라탕(DinLa Thang) 베트남 호치민 당서기와 만나 호치민시 인프라 구축 등에 대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12일 효성에 따르면 이번 회동에는 레 반 콰(Le Van Khoa) 호치민시 부시장, 팜 후 치(Pham Huu C...
김세헌 기자   2016-09-12 14:37
춤추는 대유가선, 미국 원유재고 급감 소식에 국제유가 '들썩'
[미디어펜=김태우기자]국제유가가미국의원유재고량이시장의예상과달리큰폭으로감소한것으로나타나면서일제히올랐다.이와함께아시아지역대표원유중하나인두바이유가격은이틀연속으로상승하며44달러선으로올라서...
김태우 기자   2016-09-10 09:29
숨은 알짜 에너지기업, 매출 1조클럽 30개…전자·자동차 합계↑
[미디어펜=김태우기자]'1조클럽'에이름을올린국내기업중에너지업계의기업이30곳이나되는것으로조사됐다.이런에너지기업들의수는국내대표'1조클럽'업종인전자·자동차업계의기업을합친것보다도많은수치다...
김태우 기자   2016-09-10 07:26
LG CNS, '탄소 없는 섬' 제주에 풍력발전 ESS 구축
LG CNS가 제주에너지공사가 발주한 제주 최대 규모(27MWh)의 풍력발전 연계형 에너지저장시스템(ESS) 설치·운영 사업자로 선정됐다.9일 회사에 따르면 제주에너지공사와 LG CNS는 올해 동복·북촌풍력단지와 가시리풍력단지에 각각 18MWh, 9MWh 규모의 '풍력연계형 ESS'를 구축하고 15년간 운영한다.풍력연계형...
김세헌 기자   2016-09-09 11:13
한화그룹 김동관 "태양광·ESS 융합, 신에너지원 창출 가능성"
"우리는 에너지 혁명을 경험하는 첫번째 세대가 될 것입니다."한화그룹 김승연 회장의 장남인 김동관 한화큐셀 전무(CCO, 영업실장)는 7일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GGGW(글로벌 녹색성장 주간) 2016 아시아 에너지 장관급 회의에서 에너지저장장치(ESS) 기술혁신을 주제로 한 기조연설에서 이같이 밝혔다. 김 전무는 ...
김세헌 기자   2016-09-08 14:51
한전, 제주에 개방형 전기차 충전소 마련…연말까지 무료운영
[미디어펜=김세헌기자] 제주도에 첫 번째 개방형 전기차 충전소가 설치됐다.한국전력공사는 7일 제주시 용담2동에 위치한 삼화석유 소유의 행복날개주유소에서 급속충전기 2기가 설치된 개방형 전기차 충전소 1호 개소식을 개최했다.행복날개주유소의 전기차 충전소는 위험물 안전관리법 시행규칙이 개정돼 구축 기준이 완화된 이후 처음 주...
김세헌 기자   2016-09-08 14:01
현대오일뱅크·현대백화점, 추석맞이 커피 무료제공 이벤트
[미디어펜=김태우기자]추석을맞아현대오일뱅크와현대백화점이공동이벤트를진행한다.현대오일뱅크는7일한가위를맞이하여현대백화점과공동으로8일부터약한달간고객사은행사를진행한다고밝혔다.행사기간동안현대...
김태우 기자   2016-09-07 19:14
에쓰오일, 신임 CEO에 '오스만 알 감디' 선임
[미디어펜=김태우기자]S-OIL의새로운대표에AAK대표이사출신의오스만알감디가선입됐다.S-OIL은5일서울마포구공덕동본사에서임시주주총회와이사회를열어나세르알마하셔대표이사CEO의후임으로오스...
김태우 기자   2016-09-05 18:02
전국 휘발유·경유가, 다시 상승세…리터당 각각 1408·1204원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리터당판매가격이각각1408원,1204원을기록하는등전국휘발유와경유가격이다시상승세에올라섰다.4일한국석유공사정보사이트오피넷에따르면,8월다섯째주주유소휘발유판매가격은...
온라인뉴스팀 기자   2016-09-04 15:29
한전, 미국 태양광발전업체 지분 인수 계약 체결
한국전력공사(사장 조환익)는 미국 시장에 진출하기 위해 현지 태양광발전 유한회사인 코젠트릭스 솔라 홀딩스와 콜로라도주 알라모사 카운티에 자리 잡은 태양광 발전소에 대한 지분인수·운영 계약을 체결했다고 최근 공시했다.지분 인수 금액은 389억원, 지분 취득 예정일은 오는 10월 31일이다. 사업기간은 2042년까지 26년간...
김세헌 기자   2016-09-01 18:47
에쓰오일, 순직소방관 자녀에 11년간 1000여명 후원
[미디어펜=백지현기자]에쓰오일은31일서울영등포소방서에서‘에쓰오일순직소방관유자녀장학금전달식’을열고,유자녀70명에게300만원씩총2억1천만원의학자금을전달했다고밝혔다.에쓰오일은2006년부...
백지현 기자   2016-08-31 14:37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