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6.19 11:55 화
홈 > 자율주행차
현대중공업지주, 네이버랩스 손잡고 자율주행 로봇 만든다
[미디어펜=나광호기자]현대중공업지주가'서비스로봇'을만들기위해네이버랩스와손을잡았다.양사는서울계동현대빌딩에서윤중근현대중공업지주로봇사업부문대표와송창현네이버랩스대표등이참석한가운데업무협약(...
나광호 기자   2018-05-28 14:13
자율주행차 '협업' 속도…카셰어링과 맞손잡는 IT업계
[미디어펜=이해정기자]미래성장동력인자율주행차구현을위해국내IT업계가카셰어링(차량공유)등다양한업체와협력하며관련사업에박차를가하고있다.26일업계에따르면SK텔레콤,KT,네이버,카카오등IT업...
이해정 기자   2018-05-26 11:30
BMW, 최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안전한 주행 '완벽케어'
[미디어펜=김태우기자]자율주행차시대가성큼다가온가운데,운전자를보호하는자동차의첨단안전장치들도빠르게진화하고있다.SF영화가그려낸미래가결코멀지않아보인다.더욱이최근출시해국내수입차시장에서큰인기...
김태우 기자   2018-05-25 17:24
[르포]국내 자율주행 등 미래차 첨병, 현대모비스 서산 주행시험장
[미디어펜=김태우기자]자동차산업의신성장동력인미래차분야에서친환경차와함께높은관심을끌고있는것이자율주행분야다.이분야는기존의자동차에다양한센서가장착돼유기적으로신호를주고받으며도로상황을파악하고알...
김태우 기자   2018-05-18 13:44
[집중진단-자율주행④]자율주행 차량이 직면한 윤리적 딜레마
4차산업혁명의핵심기술로꼽히는자율주행분야가최근까지꾸준한발전을거듭하며상용화를눈앞에두고있다.디바이스와센서를기본으로하는방식과네트워크를기반으로하는방식등으로나뉘어업체별각자도생을통해현재의자율주...
김태우 기자   2018-04-24 12:32
KT, 5G 자율주행 버스 체험 프로모션 시행
[미디어펜=이해정기자]KT는오는24일부터내달16일까지판교역일대에서"5G자율주행버스체험프로모션"을진행한다고23일밝혔다.지난평창동계올림픽기간평창과강릉일대에서차량3대를활용한5G협력자율주...
이해정 기자   2018-04-23 09:44
[집중진단-자율주행③] 자율주행 상용화, 새로운 형태 산업구조
4차산업혁명의핵심기술로꼽히는자율주행분야가최근까지꾸준한발전을거듭하며상용화를눈앞에두고있다.디바이스와센서를기본으로하는방식과네트워크를기반으로하는방식등으로나뉘어업체별각자도생을통해현재의자율주...
김태우 기자   2018-04-18 15:30
KT, '5G 플랫폼'으로 자율주행 상용화 준비 박차
[미디어펜=이해정기자]KT는서울광화문KTWEST사옥에서'20181회퓨처포럼'을개최하고평창에서검증한KT의5G혁신기술을기반으로한상용자율주행플랫폼(5GaaVP:5GasaVehiclePl...
이해정 기자   2018-04-18 11:31
[집중진단-자율주행②] 다양한 방식, "정답은 없다"
4차산업혁명의핵심기술로꼽히는자율주행분야가최근까지꾸준한발전을거듭하며상용화를눈앞에두고있다.디바이스와센서를기본으로하는방식과네트워크를기반으로하는방식등으로나뉘어업체별각자도생을통해현재의자율주...
김태우 기자   2018-04-17 15:17
[집중진단-자율주행①] 4차 산업혁명 총아로 주목받는 까닭은?
4차산업혁명의핵심기술로꼽히는자율주행분야가최근까지꾸준한발전을거듭하며상용화를눈앞에두고있다.디바이스와센서를기본으로하는방식과네트워크를기반으로하는방식등으로나뉘어업체별각자도생을통해현재의자율주...
김태우 기자   2018-04-16 13:33
완성차 업체, 반자율주행 기술 확대적용…왜?
[미디어펜=김태우기자]완성차업체들이자율주행의간접경험이가능한반자율주행첨단기술을준중형세단까지폭넓게적용하고있다.이기술은각브랜드의최상위플레그십모델에만적용되던기술로고급스런이미지를부각시키기위...
김태우 기자   2018-02-28 13:14
제네바모터쇼, 올해 키워드 '자율주행'·'친환경'
[미디어펜=김태우기자]자동차업계트랜드를알아볼수있는올해제네바모터쇼에서는진일보된자율주행기술과친환경기술이한대어우러져미래자동차의청사진을제시한다.특히상용화를앞두고있는자율주행기술과관련해업체들...
김태우 기자   2018-02-27 10:24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