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06.05 19:11 금
홈 > 문재인 정부 3년
[문재인정부 3주년 빛과 그늘⑪]부동산 투기 전쟁…“일부 성과VS불안감 여전”
[미디어펜=홍샛별기자]3주년을맞이한문재인정부의부동산정책은‘투기와의전쟁’이한마디로요약된다.지난2017년5월10일출범한정부는집값을잡겠다는강력한의지아래지금까지21차례에걸쳐부동산정책을쏟아...
홍샛별 기자   2020-05-20 08:38
[문재인정부 3주년 빛과 그늘⑩]남은 2년, 과감한 기업 살리기 나서야
[미디어펜=조한진기자]기업들이아슬아슬하게외줄을타고있다.체력이고갈된상황에서코로나19라는사상초유의위기까지겹치면서위기감이증폭되고있다.재계에서는문재인정부의남은임기동안획기적인기업정책전환을바...
조한진 기자   2020-05-19 11:31
[문재인정부 3주년 빛과 그늘⑨]기간산업의 위기…노동개혁 지지부진
[미디어펜=김태우기자]중국발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사태가몰고올경제적파장이과거IMF외환위기와글로벌금융위기를넘어서는심각한수준이될것으로예상되고있다.하지만위기상황을버텨내고경제회...
김태우 기자   2020-05-17 09:35
[문재인정부 3주년 빛과 그늘⑧]코로나 이후 '디지털경제'...성공 조건은?
[미디어펜=윤광원기자]문재인대통령은지난10일‘취임3주년’을맞아발표한특별연설에서,‘K-방역’으로세계를선도했듯이,다가오는디지털경제를선도해경제위기를기회로바꾸고미래를선제적으로준비하겠다고밝...
윤광원 기자   2020-05-16 07:55
[문재인 정부 3주년 빛과 그늘⑦]‘문재인 취임 3주년' 향후 풀어야할 경제정책 과제는?
[미디어펜=백지현기자/김하늘기자]취임3주년을맞은문재인대통령의향후풀어야할최대난제로‘경제살리기’가지목된다.문재인정부는집권초기‘소득주도성장’을큰축으로삼아경제드라이브를걸었지만,실효성에대한...
백지현 기자   2020-05-15 11:33
[문재인정부 3주년 빛과 그늘⑥]소득주도성장 정책 3년차…경제 지표는 ‘최악’
[미디어펜=이동은기자]문재인대통령이지난10일자로취임3주년을맞이하면서핵심경제정책중하나인'소득주도성장'에대해다시한번귀추가주목되고있다.문재인정부3년간의주요경제지표들은끝없이추락하고기업들의...
이동은 기자   2020-05-14 17:01
[문재인정부 3주년 빛과 그늘⑤]‘코로나 리더십' 조국사태‧한일관계 새 대응 주목
[미디어펜=김소정기자]문재인대통령이집권3년차를보낸2019년은남북관계의교착,조국사태로드러난청와대를둘러싼의혹,일본의무역보복으로인한외교갈등으로기록할수있다.1년전인2018년세차례의남북정상...
김소정 기자   2020-05-13 21:00
[문재인 정부 3주년 빛과 그늘④]'조국'으로 추락하다 '코로나'로 부활
[미디어펜=김규태기자]지난3년차일년동안조국사태로추락했던문재인대통령은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우한폐렴)창궐에기민하게대응해국민의신임을다시얻었다.당초문대통령은지난해7월윤석열검찰...
김규태 기자   2020-05-12 17:16
[문재인 정부 3주년 빛과 그늘③]경제 위기와 '조국', 그리고 코로나 '냉온 평가'
[미디어펜=손혜정기자]■문재인정부3년,경제위기와불공정'조국사태'문재인대통령임기하반기지지율이고공행진을하고있지만문대통령집권3년차에대한야권의평가는냉철하다.코로나19사태전부터한국경제는이미...
손혜정 기자   2020-05-11 16:59
[문재인 정부 3주년 빛과 그늘②]위기에 빛난 리더십, 그러나 팬덤 정치
[미디어펜=조성완기자]“위기극복의리더십이빛난3년이었다.”정세균국무총리가지난10일남긴말이다.이는문재인정부의지난3년에대한여권의마음을가장잘드러낸것이다.또한포스트코로나19시대에서도문재인대...
조성완 기자   2020-05-11 11:46
[문재인 정부 3주년 빛과 그늘①]“우리는 선진국” 디지털경제 선도
[미디어펜=김소정기자]문재인대통령이10일취임3주년을맞아청와대춘추관에서발표한특별연설은당면한경제위기와코로나19로인한국난극복대책에초점이맞춰졌다.K방역으로세계를선도했듯이ICT,바이오분야,...
김소정 기자   2020-05-10 16:08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