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1.18 14:55 토
> 경제
삼성전자, 직화오븐 신제품 출시…"고급 요리도 집에서 빠르고 손쉽게"
'직화열풍' 가열 기술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하게…소형 가구 위한 제품도 선보여
승인 | 조한진 기자 | hjc@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2-23 11:00: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조한진 기자]삼성전자는 혁신적인 가열 기술 ‘직화열풍’을 적용한 2017년형 ‘직화오븐’ 28L 신제품과 ‘직화오븐 스팀’ 32L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삼성 ‘직화오븐’은 조리실 상단에서 고른 열풍이 흘러 내리는 혁신적인 가열 기술인 ‘직화열풍’을 적용해 조리 시간은 최대 반으로 줄이면서도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식감을 살려준다.

   
▲ 홍보 모델이 삼성전자 직화오븐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삼성 ‘직화오븐’은 지난해 프랑스 소비자 매거진 ‘크 슈아지르’의  평가에서 1위를 차지하는 등 오븐의 본고장 유럽에서 호평을 받고 있는 프리미엄 오븐이다.

올해 새롭게 출시된 삼성 ‘직화오븐’은 싱글족과 신혼부부 등 소형 가구가 사용하기 좋은 28L 모델이다. 전자레인지를 놓았던 공간을 활용해 다양한 오븐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삼성 ‘직화오븐’은 전자레인지 기능뿐 아니라 △기름을 사용하지 않아 칼로리는 줄이고 바삭한 맛은 살리는 ‘웰빙 튀김’ △용량대에 따라 70~200가지 자동 조리가 가능한 ‘스마트 쿡’ △요거트 등을 손쉽게 만들 수 있는 ‘발효’ △말린 과일과 같은 건강 간식을 2~3시간만에 만들 수 있는 ‘건조’ 등 간편하게 구현할 수 있는 복합 기능을 갖춰 다양한 메뉴를 만들 수 있고 공간도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

제품 내부에는 99.9%의 항균력과 높은 내구성을 가진 세라믹 소재를 적용했다. 오랫동안 긁힘 없이 위생적으로 사용할 수 있고, 28L 신제품에는 오븐 내 조리 상태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이지 뷰’ 도어를 적용했다.

삼성 ‘직화오븐 스팀’도 기존 35L 대용량 모델에 32L 모델을 추가해 라인업을 확장하며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삼성 ‘직화오븐 스팀’은 스테인리스 커버, 찜망 접시, 구이팬 등 3중으로 구성된 ‘스팀 쿠커’로 110개의 자동 조리가 가능하고, 스팀 기능으로 음식의 수분을 촉촉하게 유지하고 보온 효과도 뛰어나 따뜻하게 온기를 보존할 수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1인가구, 신혼부부 등 소형 가구부터 대가족까지 누구나 쉽고 간편하게 프리미엄 요리를 만들 수 있도록 ‘직화오븐’의 용량대를 다양하게 구성했다”며 “앞으로도 새롭게 변화하는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소비자들의 삶에 편리함과 프리미엄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 ‘직화오븐’ 28L 모델은 투 톤 디자인의 실버와 화이트 2가지 색상으로 출고가는 37만원이다. ‘직화오븐 스팀’ 32L 모델은 스테인리스 색상 한 가지 모델로 출고가는 52만원이다.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서예지가 절정에 이른 고혹미를 뽐냈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이민호·수지 커플이 결별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