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4.27 11:15 목
> 경제
삼성 '클럽 드 셰프 코리아' 리치몬드 제과점 권형준 셰프 합류
기존 한식·양식·퓨전요리에 이어 패스트리 셰프 가세…프리미엄 주방가전의 기술 혁신에 참여
승인 | 조한진 기자 | hjc@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4-21 11:00:1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조한진 기자]삼성전자는 대한민국 최정상급 셰프들로 구성된 삼성전자 ‘클럽 드 셰프 코리아(Club des Chefs Korea)’에 ‘리치몬드 제과점’의 대표인 권형준 셰프가 새로 합류한다고 21일 밝혔다.

   
▲ 삼성전자 '클럽 드 셰프 코리아' 멤버인 강민구 셰프(왼쪽부터), 임기학 셰프, 권형준 셰프, 임정식 셰프, 이충후 셰프 /사진=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 ‘클럽 드 셰프’는 프리미엄 주방 가전에 셰프들의 살아있는 아이디어와 생각을 접목하고가정에 새로운 식문화를 전파하기 위해 결성됐다. ‘셰프컬렉션’ 제품 개발 단계부터 참여해 프리미엄 주방 가전에 맞는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해왔다.

2013년 세계적 미슐랭 스타 셰프 8명으로 구성된 글로벌 그룹을 시작으로, 2015년에는 국내 프리미엄 가전 소비자들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대한민국 최정상 셰프들로 구성된 ‘클럽 드 셰프 코리아’가 출범했다.

삼성전자 ‘클럽 드 셰프 코리아’는 기존 멤버인 강민구, 이충후, 임기학, 임정식 셰프에 이어,최근 홈 베이킹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증가하고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오븐 제품에 더욱 독창적이고 전문적인 아이디어를 더하기 위해 권형준 패스트리 셰프를 영입했다.

권형준 셰프는 서울 3대 제과점으로 불리는 ‘리치몬드 제과점’의 대표다. 선대 셰프였던 아버지의 가업을 2007년부터 이어받아 전통을 지키면서 이를 넘어서는 새로움으로 제과점의 명성을 높이고 있다.

삼성전자는 이번 권형준 셰프의 합류로 요리부터 베이킹까지 식문화 전반에 대한 전문성을 제품에 확대 적용하고, 향후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새로운 홈베이킹 문화를 선도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클럽 드 셰프’와의 협업을 통해 △식재료의 맛과 향을 그대로 간직하게 해주는 셰프컬렉션의 ‘미세정온기술’, △육류 조리 시 겉은 바삭하고 속은 부드럽게 익혀주는 직화오븐의 ‘직화열풍’ 등 새로운 혁신 기술들을 잇따라 선보이며 삼성전자 주방 가전에 특별함을 더하고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클럽 드 셰프 코리아 출범 2년 간 삼성전자 프리미엄 주방 가전은 글로벌 시장을 깜짝 놀라게 하는 혁신 기술들을 지속 선보였다”며 “권형준 패스트리 셰프의 합류를 통해 앞으로 더욱 발전된 주방 가전 제품들과 새로운 기술들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가수 김청하와 정채연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최근 김청하는 자신의...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이동욱이 설렘이 가득한 패션 화보를 선보였다. 21일 소속사 킹콩...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언페어가 슈퍼주니어도 속여넘기는 가창력을 발휘했다.지난 20일 오후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