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7.12 03:40 수
> 연예·스포츠
"이제 내 걱정만"…송중기·송혜교 결혼 현실이 된 '태양의 후예'
승인 | 문상진 기자 | mediapen@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7-05 10:10:1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문상진 기자] "이 남자 저 남자 너무 걱정하는 남자가 많은 거 아닙니까? 헤프게 굴지 말고 강 선생은 이 시간 이후 내 걱정만 합니다"

지난해 폭발적 한류열풍을 일으킨 송중기·송혜교 주연의 KBS 2TV 드라마 '태양의 후예' 4회분에서 당시 유시진(송중기) 대위가 강모연(송혜교)에게 했던 대사다.

드라마 속의 대사가 현실이 됐다. 한류스타 송중기와 송혜교의 결혼발표는 최고의 한류 스타커플의 탄생으로 송중기 앓이 신드롬을 일으켰던 중국 매체들도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국내언론뿐 아니라 일본 중국 매체들도 5일 송중기·송혜교 소속사 블러썸 엔터테인먼트와 UAA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밝힌 올해 10월 31일 결혼소식을 비중있게 전하고 있다.

   
▲ KBS 2TV 드라마 '태양의 후예' 송혜교·송중기 커플이 5일 10월31일 결혼식을 올린다고 공식 발표했다. /사진=KBS 2TV 드라마 '태양의 후예' 캡처

송중기 송혜교 커플의 결혼 소식이 전해지자 과거 '태양의 후예' 드라마속에서 했던 달콤했던 대사들도 화제가 되고 있다.

특히 최종회에서 별이 쏟아지는 무인도에 앉아 와인을 마시며 강모연역의 송혜교가 "놀면 뭐해요. 얼른 저 별 하나만 따줘 봐요"라고 하자 유시진역의 송중기는 "이미 땄죠. 내 옆에 앉았네요"라고 한다.

이어 송중기가 "소원 뭐 빌었어요"라고 하자 송혜교는 "놀랄 텐데. 남자가 키스하게 해주세요. 이뤄질까요?"라며 속내를 드러낸다. 이에 송중기는 "방법이 없진 않죠"라며 진한 키스신으로 여윤을 남겼다.

이외 송중기가 "의사면 남친 없겠네요. 바빠서"라고 하자 송혜교는 "군인이면 여친 없겠네요. 빡세서"라며 주고받는다. 또 명장면 중 하나인 송송커플의 와인키스도 화제를 몰고 왔다.

송중기 송혜교 열애설은 그동안 심심찮게 국내외 언론을 통해서 흘러 나왔으나 그때마다 두 사람은 부인했었다. 이날 결혼을 발표한 두 사람은 "결혼의 가족의 만남이므로 신중할 수 밖에 없었다"며 조심스러웠던 심중을 밝혔다.
[미디어펜=문상진 기자]


[미디어펜=문상진 기자] 송혜교는 광고 제안을 거절했고 송중기는 연인 송혜교가 거절한 전범 기...
[미디어펜=문상진 기자] "이 남자 저 남자 너무 걱정하는 남자가 많은 거 아닙니까? 헤프게 ...
[미디어펜=문상진 기자] 이별은 연습이 아니라는 걸 깨닫는 김대리 주만(안재홍)과 이별로 새로...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