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4.26 07:14 수
> 경제
LIG넥스원 상장 첫날 공모가 밑으로 떨어져
승인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5-10-02 15:42:0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서영 기자] LIG넥스원의 주가가 상장 첫날인 2일 공모가를 밑도는 부진한 양상을 보였다.

LIG넥스원은 이날 유가증권 시장에서 공모가(7만6000원)보다 10%나 낮은 6만8400원에 시초가가 형성된 뒤 장 초반 한때 6만2000원까지 떨어졌다.

이후 상승을 시도해 7만6100원까지 오르기도 했지만 상승세가 견고하지 못해 결국 공모가보다 4.2% 낮은 7만2800원에 장을 마감했다.

LIG넥스원은 순수 방위산업체로는 첫 상장사다. 올해 기업공개(IPO) 시장의 '대어'로 꼽히기도 했다.

그러나 지난달 22∼23일 이뤄진 공모주 청약에서 경쟁률이 4.74대 1에 그쳐 흥행에 실패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주가 약세의 배경으로는 비교 대상인 한국항공우주의 주가가 최근 부진한 데다가 재무적 투자자의 대규모 지분 보유에 따른 오버행(대량 대기매물) 이슈 부담이 작용했기 때문으로 보인다.

한영수 삼성증권 연구원은 "재무적 투자자 보유 지분의 오버행 이슈는 리스크 요인"이라며 "재무적 투자자들은 상장 과정에서 490만주를 매각(구주매출)했지만 매각 후에도 22%의 지분을 보유한다"고 설명했다. 이들이 보유한 주식의 보호예수 기간은 3개월이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가수 김청하와 정채연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최근 김청하는 자신의...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이동욱이 설렘이 가득한 패션 화보를 선보였다. 21일 소속사 킹콩...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언페어가 슈퍼주니어도 속여넘기는 가창력을 발휘했다.지난 20일 오후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