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3.23 04:29 목
> 경제
중국기업주, 급등세 차별화...박 대통령 발언 영향은 지속
승인 | 김지호 기자 | better502@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5-10-14 15:10:28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지호 기자] 박근혜 대통령의 중국기업 인수가 필요하다는 발언에 국내 증시에 상장된 중국기업의 주가가 연일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하지만 동반 급등하던 이전과는 달리 종목별로 다른 주가 흐름을 나타내고 있다.

14일 장에서 중국원양자원은 전일 대비 22.54% 오른 685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불과 3거래일 만에 82.91%나 폭등했다.

웨이포트는 이틀 연속 상한가로 치솟았고 완리는 4.99% 상승 마감했다.

다만 동반 상승세를 지속하던 다른 중국주인 차이나그레이트, 차이나하오란, 에스앤씨엔진그룹 등은 모두 하락세로 마감했다.

박 대통령은 지난 7일 국민경제자문회의에서 "중국 내수시장에 직접 진출이 어렵다면 간접 투자를 통해서라도 경제성장의 과실을 함께 향유하는 방안을 적극 강구할 필요가 있다"며 "중국의 시장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중국 유망기업을 인수하거나 지분을 매수하는 방안을 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김선혁이 2017년 상반기 연장을 확정지은 연극 '놈놈놈'에 합류...
[미디어펜=정재영 기자]가수 안다가 16일 방송된 SBS '사임당 빛의 일기'에서 씬 스틸러로...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박해진이 드라마 ‘맨투맨’ 속 돋보이는 액션으로 시청자들의 기대감...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