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4.26 07:14 수
> 경제
롯데월드타워, 내달 3일 그랜드 오픈 "연 500만명 해외 관광객 유치"
내달 2일 저녁 9시부터 3만여 발 불꽃 발사...연간 10조원의 경제효과, 2만명 고용 창출
승인 | 김영진 기자 | yjkim@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3-21 12:45:16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박현철 롯데물산 대표이사가 21일 기자간담회에서 롯데월드타워를 설명하고 있다./롯데물산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롯데월드타워가 다음달 3일 그랜드 오픈한다. 1987년 사업지 선정 이후 약 30여년 만에 서울의 랜드마크로 모습을 드러낸다.

박현철 롯데물산 대표이사는 21일 그랜드 오픈에 앞서 기자간담회를 통해 "롯데월드타워 완공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고용창출, 대한민국의 관광산업 등을 한 차원 더 발전시킬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특히 롯데월드타워는 그랜드 오픈 하루 전날인 2일 저녁 9시에 3만여 발의 불꽃을 쏘아 올린다. 

신동빈 롯데 회장은 "그 어느 때보다 힘든 상황 속에서 대한민국의 새로운 도약에 보탬이 되고 국민들이 희망찬 미래를 이야기할 수 있도록 화합의 불꽃을 올리려고 한다"고 불꽃 축제 추진 배경을 말했다.

총 4조원 가량을 투자한 롯데월드타워는 건설 단계에서 일 평균 3500여 명의 근로자가 투입됐다. 롯데월드타워는 기존 롯데월드몰과의 시너지로 생산유발효과 2조1000억원에 취업유발인원도 2만1000여 명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며, 이를 통해 창출되는 경제효과만 연간 약 10조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롯데월드타워는 오픈 후 2021년까지 연 평균 500만명의 해외 관광객들을 불러 모을 것으로 예상했다.

박 대표는 "롯데월드타워는 이들의 체류기간을 증가시키고 소비지출액을 늘리는 등 특히 지역 상권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도 보인다"며 "또한 국내외 관광객을 모두 합치면 연간 5000만명 이상이 롯데월드타워를 찾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아울러 롯데물산은 롯데월드타워의 완공 공로를 신격호 총괄회장에 돌렸다.

박 대표는 "롯데월드타워는 기업 활동을 통해 조국에 기여하고자 했던 신격호 총괄회장의 오랜 염원과 관광산업에 대한 식견, 신동빈 롯데 회장의 준공 의지가 있었기에 가능했던 프로젝트였다"고 강조했다. 

신 총괄회장은 "관광 산업은 21세기 첨단산업이며 우리나라의 미래 성장동력이 될 것"이라며 "서울에 오면 고궁만 보여줄 수 없다. 세계적인 명소 하나쯤 있어야 뉴욕이나 파리와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다"라고 늘 강조했다. 

실제 롯데월드타워와 같은 세계 여러 나라의 유명 건축물이나 초고층 빌딩은 그 건물이 세워져 있는 곳을 증명하는 '상징적 존재'이자 관광 수입원으로써 지역경제에 크게 도움이 되고 있다.

1889년 파리 박람회를 기념하기 위해 지어진 에펠탑은 건설 초기 수 많은 지식인과 예술가의 반대에도 유럽관광의 중심을 런던에서 파리로 바꾸었고, 현재는 세계적으로 가장 사랑 받는 관광 명소 중 한 곳으로 연간 600만명 이상의 관광객을 파리로 불러들이고 있다. 

스페인의 '구겐하임 빌바오' 미술관 역시 쇠퇴해가는 공업도시 빌바오를 한 해 100만명 이상이 찾는 도시로 만들었고, 특히 빌바오 미술관은 도시의 랜드마크가 지역에 미치는 영향이나 현상을 이야기 할 때 '빌바오 효과'라는 말을 쓰게 만든 것으로도 유명하다.

세계에서 가장 높은 두바이의 부르즈 할리파 역시 한 해 1000만명 가량이 방문하고 있으며, 쇼핑몰인 두바이몰은 국내 총생산의 5%에 달하는 50억 달러의 외화를 벌어 들이고 있다.

박 대표는 "시민과 호흡하고 소통하는 퍼스트 랜드마크로서 대한민국의 경쟁력을 한 층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곳을 찾는 모든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잊지 못할 경험을 선물하고, 많은 사람들이 사랑하는 랜드마크로 기억될 수 있도록 운영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오는 2일 진행되는 롯데월드타워 불꽃축제는 연출 시간이 11분으로 새해맞이 불꽃 쇼로 유명한 대만 타이베이 101 타워(5분), 두바이 부르즈 할리파(10분)보다도 길다. 재즈, 팝 등 총 8 곡의 음악에 맞춰 롯데월드타워 건물에서 진행되는 타워 불꽃과 석촌호수 서호에서 연출되는 뮤지컬 불꽃이 화려함을 더 할 예정이다. 

또한 식전 행사로 롯데월드타워 잔디광장 인근에 마련된 특설무대에서 DJ DOC, 홍진영, 다이아(D.I.A) 등이 축하 공연을 선보이며, 불꽃 쇼 이후에도 9시 10분부터는 레크레이션 및 경품 이벤트가 진행된다.
   
▲ 롯데월드타워에 오픈하는 시그니엘서울 호텔의 스테이 레스토랑./사진=롯데물산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관련기사]

'승강기 사고' 롯데월드타워 전망대, 내달 3일로 개장 연기
롯데월드타워 2917계단 오르는 마라톤 대회 개최
[단독] '0.1% 슈퍼리치' 롯데월드타워 '시그니엘 레지던스' 내부 첫 공개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가수 김청하와 정채연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최근 김청하는 자신의...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이동욱이 설렘이 가득한 패션 화보를 선보였다. 21일 소속사 킹콩...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언페어가 슈퍼주니어도 속여넘기는 가창력을 발휘했다.지난 20일 오후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