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1.23 18:04 토
> 경제
주유소 휘발윳값 13주 연속 하락세 끝나고 1.4원↑
승인 | 온라인뉴스팀 기자 | office@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0-11-28 10:45:0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국내 주요소 휘발윳값이 국제유가 상승 등 영향으로 13주 연속 하락세를 마치고 소폭 올랐다.

   
▲ 국내 주요소 휘발윳값이 국제유가 상승 등 영향으로 13주 연속 하락세를 마치고 소폭 올랐다./사진=미디어펜


28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1월 넷째 주(11월23∼26일) 전국 휘발유 판매 가격은 지난주보다 1.4원 오른 ℓ당 평균 1318.8원이다.

주요소 휘발윳값이 상승한 것은 올해 7월 말 이후 14주 만이다. 경유 판매가격도 전주보다 1.4원 올라 ℓ당 1118.7원을 기록했다.

최고가 지역인 서울 휘발유 가격은 ℓ당 1407.7원으로, 전국 평균(1318.8원)보다 88.9원 높았다.

최저가 지역인 대구는 ℓ당 1285.4원으로, 전국 평균보다 33.4원 낮았다.

상표별로는 SK에너지 주유소 휘발유의 평균 가격이 ℓ당 1328.3원으로 가장 높았고, 알뜰주유소는 ℓ당 1285.9원으로 가장 낮았다.

한국으로 수입하는 원유의 기준인 두바이유 가격은 지난주보다 2.8달러 오른 배럴당 46.7달러를 기록했다. 국제 휘발유 가격은 전주보다 3.3달러 상승한 배럴당 48.6달러다.

석유공사는 "국제 석유가격은 코로나19 백신 개발에 대한 지속된 호재와 미 원유 재고 감소,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기존 감산 규모 연장 기대 등으로 상승세 기록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